저금리의 영향은 보험에 대한 인식에서도 묻어났다. '자신과 가족을 보호하기 위해 충분히 보험을 들었다'는 답이 2010년 71%에서 지난해 55%로 감소했다.

저금리로 인해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확보해야 할 자금...

 

내용 전문 관련기사 보기

 

 

Posted by 바르카 레알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 

 

 

절세,장기투자 상품에 틈새수익 있다.

광주 일보 2013년 4월29일

 

금리는 계속 낮아지고 고령화가 진행되는 동시에 신성장동력이 사라지는 등 한국 사회도 저금리-저성장 시대에 들어선 것으로 보인다.

 

 

☞ 관련기사 보기

 

Posted by 바르카 레알

댓글을 달아 주세요